LOGIN • JOININ
조회 수 1484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giphy.gif

"처음이니까 집사의 발 위에 친구들의 발을 살포시 올려봐요."

q3VWH.gif

"여기서 중요한 거는 집사의 심기를 건드리지 않는 거예요, 귀찮아할 수 있거든요."

giphy.gif

"자, 이제 어느 정도 집사 없이 한두 걸음을 뗄 수 있을 거예요."

orig

"자, 아주 쉽죠? 잘 걷고 있네요."

_kot.gif

"자, 이제 걷는 거리를 조금 더 늘려볼까요?"

4ce2a2ed8cd2612026b1a488fcb2a43c.gif

"아주 좋아요, 이제 걷는 게 매우 자연스러워졌어요."

우리들의 작은 글에서 서로의 마음을 읽게 하고

볼 수 없는 두 눈은 서로의 마음을 볼 수 있는

마음의 눈동자를 만들어 갑니다.

 

사랑하는 마음도 진실한 마음도 거짓이 담긴 마음도

서로의 글 속에서 찾아다니는 우리들의 소중한 인연들

 

글로 영글어진 마음이기에 더욱 진하게 전해져 오고

소중한 마음이기에 소중한 인연이 되고 귀한 글이기에 에픽세븐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사항과 자유게시판을 분리하여 운영합니다. anonymous 2015.07.22 17129
8588 농구~세레머니만 멋지네요~ㅋㅋ anonymous 2018.03.20 3917
8587 귀염둥이 리포터 anonymous 2018.03.24 3926
8586 스트리트 파이터 아도겐 anonymous 2018.03.26 4208
8585 이 자슥 anonymous 2018.03.28 4354
8584 놀라움 축구 묘기~ anonymous 2018.03.28 4079
8583 아싸 가오리~ 렌츠고~ anonymous 2018.03.29 3831
8582 저리 가 anonymous 2018.03.30 4145
8581 이 탄력보소 anonymous 2018.03.30 4068
8580 마법~ 수영장에서 점프하는 아이를 텔레포트 이동시키기 anonymous 2018.03.31 3449
8579 어느 부잣집에서 실내에서 드리프트 연습 중~ anonymous 2018.04.02 3378
8578 한방에 해결 되는 도로~~ㅋㅋ anonymous 2018.04.23 3532
8577 아기가 처음으로 기타를 들었을 때 anonymous 2018.04.24 3841
8576 움짤~아기 놀이기구 - 룸바 anonymous 2018.10.23 2275
8575 오버워치 피큐어 anonymous 2018.11.12 1520
» 냥이 두발로 걷는거 어렵 anonymous 2018.11.15 1484
8573 남자의 고통 anonymous 2018.11.16 1294
8572 군인들 휴가 복귀 날 아침에 볼 수 있는 표정 anonymous 2018.11.16 1573
8571 댕댕이 다정하다 anonymous 2018.11.16 1368
8570 셀카 참사 anonymous 2018.11.16 1374
8569 새로운 머리 묶기방법 anonymous 2018.11.17 1398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31 Next
/ 4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