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IN • JOININ
2015.11.08 20:59

이스마엘의 영

조회 수 6877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351822794ad992c0c5a228ba60e8416a.jpg

창세기 25:12-25:18 (쉬운 성경)

[12] 아브라함의 아들 이스마엘의 자손들 이러합니다. 이스마엘의 어머니는 사라의 이집트인 여종이었던 하갈입니다.

[13] 이스마엘의 아들들의 이름은 태어난 순서에 따르면 다음과 같습니다. 이스마엘의 맏아들은 느바욧이고, 아래로는 게달, 앗브엘, 밉삼,

[14] 미스마, 두마, 맛사,

[15] 하닷, 데마, 여둘, 나비스, 게드마입니다.

[16] 이것은 이스마엘의 아들들 이름이며 또한 여러 마을에 사는 종족들의 열두 조상의 이름입니다.

[17] 이스마엘은 백서른일곱 살까지 살다가 숨을 거두어 조상들에게로 돌아갔습니다.

[18] 이스마엘의 자손들은 하윌라와 사이에서 살았습니다. 술은 이집트의 동쪽 앗시리아로 가는 있었습니다. 이스마엘의 자손들은 다른 형제들의 맞은편에 마주 대하여 살았습니다.

>>>>>>>>>>>>><<<<<<<<<<<<< 

이스마엘의

아브라함의 아들 이스마엘의 자손들은 이러합니다. 이스마엘의 어머니는 사라의 이집트인 여종이었던 하갈입니다.창세기 25:12

 

사라의 생명들이라는 토라 포션의 마지막인 오늘은 이스마엘로 끝납니다. 어제 이삭이 살고 있는 생수의 우물이라는 뜻인 브엘라해로이(באר~לחי~ראי) 처음 나온 구절은 이스마엘이 탄생할 때였습니다: “그래서 곳에 있는 샘물도 브엘라해로이 라는 이름이 붙게 되었습니다. 샘물은 가데스와 베렛 사이에 있습니다. 하갈이 아브람의 아들을 낳았습니다. 아브람은 아들의 이름을 이스마엘이라고 지었습니다.” (창세기 16:14-15) “하나님의 말씀을 듣는다라는 뜻인 이스마엘(ישמעאל) 영은 이삭과 사라의 원수가 아니라 영적 가르침입니다. 이스마엘(ישמעאל) 안에 쉐마(שמע-듣고/복종) 들어가 있는 것이 보입니까? 하나님의 언약인 이삭은 하나님께서 주시는 초자연적인 호의와 보호입니다. 그렇다면 이스마엘은 우리가 애써가며 먼저 추구해야 하는 쉐마(שמע-듣고/복종)라이프 스타일을 뜻하는 것입니다. 하나님께서는 우리에게 이삭을 주시기 위해 우리보고 이스마엘이 되라고 하시는 영적 지식이 보입니까? 보이지 않는다면 우리는 성경을 역사로 보면서 이삭의 자손들과 이스마엘 자손들이 지금 전쟁을 하는 원인이 하나님이라고 믿게 됩니다. 사랑이시면 생명을 원하시는 하나님은 인간들의 전쟁의 원인이 없습니다. 사탄의 말을 듣기 전에 이스마엘의 영으로 쉐마(שמע-듣고/복종) 먼저 하십시오!

>>>>>>>>>>>>><<<<<<<<<<<<< 

Genesis 25:12-25:18 (The Message)

[12] This is the family tree of Ishmael son of Abraham, the son that Hagar the Egyptian, Sarah's maid, bore to Abraham.

[13] These are the names of Ishmael's sons in the order of their births: Nebaioth, Ishmael's first-born, Kedar, Adbeel, Mibsam,

[14] Mishma, Dumah, Massa,

[15] Hadad, Tema, Jetur, Naphish, and Kedemah--

[16] all the sons of Ishmael. Their settlements and encampments were named after them. Twelve princes with their twelve tribes.

[17] Ishmael lived 137 years. When he breathed his last and died he was buried with his family.

[18] His children settled down all the way from Havilah near Egypt eastward to Shur in the direction of Assyria. The Ishmaelites didn't get along with any of their kin.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10 순종하여 떠나는 야곱 file servant 2015.11.14 8166
109 하나님의 편애 file servant 2015.11.13 7311
108 영적으로 인도하시는 하나님 file servant 2015.11.11 7063
107 우리의 생각과 하나님의 뜻 file servant 2015.11.10 7066
106 이삭의 후대 – 영접 후의 라이트스타일 file servant 2015.11.09 7018
» 이스마엘의 영 file [레벨:2]servant 2015.11.08 6877
104 죽은 뒤 오는 접히는 축복 file [레벨:2]servant 2015.11.08 6956
103 리브가는 영접의 영 file [레벨:2]servant 2015.11.05 7018
102 사라의 부활 – 리브가 file [레벨:2]servant 2015.11.04 6828
101 한 사이클 - 씨와 아들과 아내 file [레벨:2]servant 2015.11.03 7230
100 사라의 생명들 file [레벨:2]servant 2015.11.02 6859
99 시험을 통과 한 우리를 통해 오는 초자연적인 축복 file [레벨:2]servant 2015.11.02 6804
98 나그네처럼 살았습니다 file servant 2015.10.31 7152
97 무슨 말을 하든 그 말을 들어 주어라 file servant 2015.10.30 6771
96 예정된 때 file [레벨:2]servant 2015.10.29 5389
95 두 천사와 세 사람 file servant 2015.10.28 6797
94 하나님께서 우리를 선택하시는 이유 file servant 2015.10.27 7013
93 나타나시는 하나님 file servant 2015.10.26 7154
92 우리의 하나님 servant 2015.10.26 6858
91 하갈과 이스마엘의 영 file servant 2015.10.24 6751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Next
/ 6